본문 바로가기


목록으로 이동

한양대구리병원, 남양주시 이주노동자 아이들을 위한 무료 안과 검진 실시

이주 노동자 아이들 안과 검진이주 노동자 아이들 단체사진

한양대학교구리병원(원장 김순길)은 새해를 맞이해 남양주시 이주 다문화 아동을 대상으로 지난 1월 11일 안과 외래에서 무료 안과 검진을 시행했다.

이날 행사는 이주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이 어려운 형편 때문에 조기검진만으로도 쉽게 찾아낼 수 있는 사시나 약시 등의 안과 질병들을 발견하지 못해 심한 경우 시각장애 위험까지 가지 않게 하려고 사전에 검사하여 이상 유무를 진단하고, 조기 치료를 하기 위해 진행했다.

이날은 총 12명의 아이들이 검진을 받았으며 이 중 1명이 경미한 안과적 질병으로 약물치료 진단을 받았고, 2명은 약시와 사시가 의심되는 진단을 받아 정밀검사 및 추후 관찰이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다.

안과 조희윤 교수(안과과장)는 “어린이 안과 검진은 치료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조기 안과 검진을 시행하여 문제가 있는 환아를 집중관리 함으로써 시각장애 예방에 힘써야 할 것이다”라며 “4세 이상이면 1년에 한 번씩 안과에서 시력검사를 해야 하고, 가족 중 눈에 질병이 있는 경우 유전적으로 발병 가능성이 높을 수 있으니 좀 더 일찍 안과를 방문하여 검사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조 교수는 “앞으로 지속적인 무료 검진 행사를 통해 많은 사람들의 안과 질환의 조기 진단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2013.01.14

태그

#이주노동자 , #무료 안과 검진 , #조희윤

전화예약

1644-911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