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목록으로 이동

치매 적정성 평가, 1등급 선정

한양대학교구리병원(병원장 한동수)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제1차 치매 적정성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2021년 10월에서 2022년 3월까지의 동일기관에서 치매 상병으로 1회 이상 외래 진료받은 환자, 치매치료제 최초 처방 시점에서 이전 1년 이내에 치매 상병으로 치매치료제 처방 이력이 없는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전국의 889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한양대학교구리병원은 ▲신규 치매 외래 환자 담당 의사 중 신경과,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혹은 치매 관련 교육을 이수한 의사의 비율 ▲치매 진단을 위한 구조적 뇌영상 검사 비율 ▲필수 혈액검사 비율 ▲선별 및 척도검사 비율 등 평가지표 4개와 모니터링지표 5개 등 총 9개 항목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항목에서 1등급을 받았다.

한동수 병원장은 “치매 환자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항상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2023.01.17

태그

#한양대학교구리병원 , #치매 , #적정성평가 , #1등급 , #진단 , #치료 , #선정 , #심평원 , #맞춤

전화예약

1644-9118

TOP